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파운드리 시장에서 대만 TSMC 잡겠다는 삼성전자 EUV 공정 출사표!

트랜드 살펴보기

by 하승범 위드아띠 2020. 5. 21. 12:55

본문

삼성전자가 경기도 평택에 초미세 반도체를 만들 수 있는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을 구축한다.  파운드리 (반도체 위탁생산) 시장에서 대만 TSMC와 경쟁하는 삼성전자가 결정타를 날릴 수 있을 지 주목된다.

 

파운드리 시장 선점을 위해 삼성전자는 10조원 규모의 평택 EUV (Extreme Ultra Violet, 극자외선)  생산라인을 구축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달 공사에 착수하여 2021년 하반기 본격적으로 가동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모바일, HPC (High Performance Computing), AI 등 다양한 분야로 초미세 공정 기술 적용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EUV 공정은 7나노(nm)급 이하 초미세 반도체 생산에 쓰이며 생산능력을 파운드리 수요를 결정하는 핵심요소이다. 삼성전자는 대만 TSMC와의 7나노급 이하 초미세 반도체 공정 경쟁 격화에 따른 대응력으로 EUV 공정을 준비하여 왔다.

 

지난 해 화성에서 업계 최초로 EUV 기반 7나노급 양산을 시작한 삼성전자는 올해 2월 화성에 EUV 생산라인을 구축하며 초미세 반도체 생산규모를 늘렸다. 삼성전자는 올해 화성에서 5나노(nm)급 반도체를 양산하고 이후 평택에서 주력 양산할 계획이다.

 

전 세계 파운드리 시장에서의 경쟁력은 누가 빨리 5나노(nm)급 초미세 반도체를 양산하는가에 달렸다. 대만 TSMC가 올해 5나노(nm)급 반도체 양산을 함에 따라 삼성전자도 EUV 생산라인 투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글로벌 파운드리 시장은 5G, HPC, AI, 네트워크 등 신규 응용처 확산에 따라 초미세 공정 중심의 성장이 예상되며,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모바일 칩을 필두로 하이엔드 모바일 및 신규 응용처로 첨단 EUV 공정 적용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 2020년 5월 20일 [위드아띠 주식회사 | 오팔클래스 총괄매니저 하승범 대표이사]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