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티븐 디지털伺

과연 노키아는 모바일 서비스업체로의 변신에 성공할까!

by 하승범 위드아띠 2009. 8. 28.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4/4분기에 출시될 예정인 리눅스기반의 운영체계를 탑재한 노키아의 N900 스마트폰

노키아는 휴대폰은 물론 스마트폰 시장에서 전세계 1위 기업이다. 그러나 최근 미국의 애플 아이폰과 캐나다의 리서치인모션(RIM) 블랙베리의 성장으로 상대적으로 부진한 성적으로 고심하고 있다.  최근 칼리스부오 노키아 CEO는 "애플 아이폰에 대응할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애플 타도를 공개적으로 외쳤다.  노키아의 위기감이 크다는 것을 느끼게 하는 대목이다.

고부가가치 스마트폰 분야에서 고전하는 노키아을 보며 기기의 성능과 품질을 넘어서 시장을 넘나드는 기술 융복합, 기술과 문화, 환경의 컨버전스시대로 변화하였음을 느끼게 된다. 애플 아이폰의 성장은 단말기의 기능향상 뿐아니라 새로운 문화소비자층을 만들어내면서 가속되었다.  제조업체와 이동통신사 중심의 휴대폰 애플리케이션 시장의 주도권을 소비자에게 주고 그들을 통해 시장을 성장시킨 앱스토어는 분명 시장혁신이었다.

최근 뉴욕타임즈에서는 최고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일본 휴대폰 업계들이 세계 시장진출에는 실패하는 '갈라파고스 신드롬'에 빠져 있다고 보도했다.  아메리카 대륙에서 1,000Km 떨어져 원래의 종과는 다르게 진화한 종들의 낙원 갈라파고스 제도처럼 일본 휴대폰 업체들이 세계 시장에 고립된 채 일본 내에서만 팔리는 제품을 만들고 있다는 지적이다.

그러나 뒤돌아보면 많은 기업들이 '갈라파고스 신드롬'과 같이 기술기반의 생산자로써 위상을 중시하면서 소비자 인사이트에는 소홀하였던 측면이 없지 않았는지 반성할 일이다.  이제는 시장환경이 변화하고 있다.  이런 변화에 대해 칼리스부오 노키아 CEO 조차도 "노키아는 휴대폰 제조업체에서 콘텐츠를 공급하는 모바일 서비스 업체로 변신을 꾀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이런 격렬한 시장쟁탈전을 바라보며 우리는 스스로 어떤 경쟁력을 확보하여야 할까! 다양한 기술문화융합이 이루어지는 시점에서, 또한 개인화, 개성화되고 있는 소비자시장에서 어떤 강점을 찾아내어야 할까!  노키아의 변신노력을 바라보며 또 다른 위기감을 느낀다.  2009-08-28

반응형
사업자 정보 표시
위드아띠 주식회사 | 하승범 | 서울시 서초구 방배천로2길 21 4층 비즈온 위드아띠 | 사업자 등록번호 : 445-86-00793 | TEL : 070-4497-5066 | Mail : stevenh@withatti.co.kr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8-서울송파-1750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0